logo
HOME LOGIN JOIN US SITEMAP CONTACT US

Warning: include() [function.include]: Filename cannot be empty in /home/virtual/healthpro/htdocs/include/SiteTop.php on line 96

Warning: includ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 for inclusion (include_path='.:/usr/local/php/lib/php') in /home/virtual/healthpro/htdocs/include/SiteTop.php on line 96
예방접종의 일반 지침(1)

예방접종의 정의

예방접종이란 질병과 관련된 항원을 이용하여 실제 질병에 걸리지 않고도 질병을 방어하는 면역성을 획득하게 하는 것으로, 인류의 역사상 감염성 질환의 발생을 가장 비용-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게 한 방법이다.

예방접종의 일반지침

예방접종 간격

예방접종 간격은 접종하려는 약제의 종류와 관련 있다. 예방접종 약제는 크게 약독화 생백신과 비활성화 백신으로 분류되는데 A형 간염, B형 간염, 인플루엔자, 광견병, 일본뇌염, 콜레라, 디프테리아-파상풍-개량 백일해, 폐렴구균, 수막구균, 헤모필루스 인플루엔자, 비경구용 소아마비, 비경구용 아단위 장티푸스 백신은 비활성화 백신이고, 홍역-볼거리-풍진, 수두, 황열, 경구용 소아마비, 경구용 장티푸스, BCG 백신은 생백신이다. 보통 생백신과 생백신, 비활성화 백신과 비활성화 백신, 생백신과 비활성화 백신은 동시에 접종하는 경우 각 백신에 대한 항체반응이 저하되지 않을 뿐만 아니라 각 백신의 이상반응이 증가하지도 않기 때문에 동시에 각기 다른 부위에 접종해도 된다. 단, 콜레라 백신과 황열 백신은 서로 3주 이상의 간격을 두고 접종해야 한다. 비활성화 백신은 상관이 없으나, 두 가지 생백신을 서로 다른 날 접종하는 경우에는 먼저 접종한 백신으로 인해 두 번째 접종한 백신에 대한 면역반응이 저하될 수 있기 때문에 서로 한 달 이상의 간격을 두고 접종해야 한다. 단 소아마비 생백신과 홍역-볼거리-풍진 백신은 접종시기를 고려하지 않고 접종해도 면역반응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특정 질환의 면역글로불린은 생백신에 대한 면역반응을 저하시키는 항체를 가지고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둘을 동시에 접종해서는 안 된다. 면역글로불린을 먼저 주사한 후에 생백신을 접종하려 한다면 최소 6주, 가능하다면 3개월 이상 간격을 두고 접종하는 것이 안전하다. 만일 생백신을 먼저 접종하고 면역글로불린을 접종하려 한다면 최소 2주 이상의 간격을 띄우고 접종을 실시해야 한다. 그러나 소아마비 생백신은 면역글로불린의 영향을 받지 않기 때문에 동시에 접종해도 되고, 비활성화 백신에 대한 면역반응도 면역글로불린의 영향을 받지 않기 때문에 이 둘은 동시에 접종할 수 있다. 여러 종류의 질병에 대한 예방접종을 시행하려 할 때는 동시에 접종해도 좋다고 인정된 혼합백신 외에는 별개의 주사로 각각 투여해야 예방접종 후의 면역반응을 저하시키지 않게 된다. 여러 차례 접종해야하는 백신에서 접종 간격을 권유된 것보다 더 늘리는 것은 최종 항체반응을 저하시키지 않기 때문에 권장하는 간격 이상으로 접종이 지연된 경우에는 다시 처음부터 접종을 시작할 필요 없이 그대로 이어서 접종을 시행하면 된다. 그러나 접종 간격을 권유된 것보다 더 짧게 잡는 경우에는 면역반응이 저하될 수 있다.

목록 수정

SSL 인증서 정보